대학소식

POSTECH ‘제1회 산학 프로젝트 챌린지’ 산업통상자원부장관상 및 KIAT 원장상 수상

2020-12-07 395

우리 대학 ‘생체광음향연구실’팀, ‘알바트로스’팀 그리고 ‘예측했조’팀이 산업통상자원부에서 ‘Co-Play, 함께 일하고 이야기하며 성장하다’를 주제로 개최한 ‘제1회 산학 프로젝트 챌린지’에서 각각 산업통상자원부장관상과 한국산업기술진흥원(KIAT) 원장상을 수상했다.

산학 프로젝트 챌린지는 산업부의 ‘산업혁신인재성장지원사업’을 통해 지원하는 산학프로젝트의 다양한 연구성과를 발표하고 우수결과물에 포상하는 행사이다. 이번 행사에는 190여개 기업과 54개 대학의 석박사생들이 참여해 총 215개의 산학 프로젝트 성과물이 출품됐다. 출품된 연구결과물 중에는 AI·빅데이터 등 신기술을 활용하여 기업현장의 난제를 해결하고, 연구능력을 인정받아 해당기업에 취업연계까지 이뤄지는 등 산업계 맟춤형 인재양성의 성공 가능성을 보여주는 사례가 많았다.

산업통상자원부장관상을 수상한 ‘생체광음향연구실(김효진, 이창엽, 박신영 / 지도교수 김철홍)’ 팀은 김철홍 교수 연구진이 창업한 주식회사 옵티코와의 공동 연구를 통해 ‘고속, 광범위 광초음파 영상을 위한 스캐닝 모듈’을 개발했다. 이를 통해 조영제를 사용하지 않고도 기존 광음향 현미경 시스템보다 수백 배 빠르게 모세혈관 영상을 얻을 수 있게 되었다. 개발한 스캐닝 모듈은 실제 광음향 현미경 제품에 적용되어 완제품으로 출시되었고, 제품의 국내외 수요 및 판매량을 확보함으로써 기업의 이윤을 창출해 내었다.

‘알바트로스(박신념, 서정우 / 지도교수 송민석)’ 팀은 포스코와 함께 데이터 분석 기술 중 하나인 프로세스 마이닝을 통해 공장 간 물류이동을 분석, 공정별 부하량을 사전에 예측하는 시스템을 구축했다. 알바트로스 팀이 개발한 프로세스 마이닝 기반 공정 예측 기술은 세계 최초로 실제 생산 실제 포스코 생산현장에 적용되면, 예측된 정보를 통해 생산계획을 최적화하여 연간 10억원 이상의 비용 절감을 기대하고 있다. 이 점을 높이 평가받아 알바트로스 팀도 산업통상자원부장관상을 수상했다.

시계열 데이터 분석 모델을 통해 영남에너지서비스(SK E&S)의 일별매출 예측모델을 개발한 ‘예측했조(유다솜, 윤승렬, 조성진, 조현재 / 지도교수 채민우)’ 팀은 한국산업기술진흥원(KIAT) 원장상을 수상했다.

또한, 영남에너지서비스(SK E&S)의 AI 기반 안전모 점검 시스템을 개발한 ‘YOLO(이제용, 신영훈, 김희진, 지도교수 최동구)’ 팀도 본선에 진출하여 참가상을 받음으로써, <산업인공지능인력양성사업> 부문에서 참가한 POSTECH 세 개팀 모두 수상하는 성적을 거뒀다.